Loading...


뉴스앤포스트


문화/예능/여행 미주한인 정치다큐 ‘초선’(Chosen) 애틀랜타 무료 상영회
작성자: NNP info@newsandpost.com
전후석 감독 작품…9월 18~19일, 둘루스 스튜디오 무비 그릴서


전후석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 "초선"(Chosen) 무료 상영회가 애틀랜타에서 열린다.

"초선"은 지난 2020년 연방 하원의원 선거에 출마한 영김(Young Kim,공화·캘리포니아), 미셸 박 스틸(Michelle Park Steel,공화·캘리포니아), 앤디 김(Andy Kim,민주·뉴저지), 메릴린 스트릭랜드(Marilyn Strickland,민주·워싱턴), 데이빗 김(David Kim,민주·캘리포니아) 등 5명의 한인 정치인들의 도전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다.


전후석 감독은 미주한인 변호사 출신으로 2019년 쿠바 한인에 관한 다큐멘터리 "헤로니모"를 제작한 바 있다.

영화는 9월 18일(일) 오후 2시, 19일(월) 오후 6시 등 총 이틀에 거쳐 둘루스 소재 스튜디오 무비 그릴에서 상영된다. △주소= Sturio Movie Grill, 3850 Venture Dr. Duluth GA 30096

영화 상영 뒤에는 전후석 감독과의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된다.

무료 티켓은 웹사이트에서 신청할 수 있다: bit.ly/chosenscreening

애틀랜타 상영회는 한미연합회(KAC) 애틀랜타지회와 아시안 아메리칸 옹호기금(Asian American Advocacy Fund)가 마련했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Copyright © newsandpos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기사/사진/동영상 구입 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