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앤포스트


생활/쇼핑/건강 “애틀랜타의 다국적 문화들 한자리서 체험해요”
기사입력: 2018-08-22 11:59:44 작성자: NNP info@newsandpost.com
킹 센터, 25일 20여개국 공관들과 함께 세계 엑스포 개최
무료 입장…키즈존 운영…킹 목사 생가도 일반에 개방


킹 센터가 메트로 애틀랜타에 나와있는 외국 공관들과 함께 주최하는 국제 박람회가 이번 주말 다운타운에서 열린다.

주애틀랜타총영사관(총영사 김영준)은 오는 25일(토)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킹 센터에서 열리는 ‘사랑받는 지역사회 국제 박람회(Beloved Community International Expo)’에 미주한인재단 애틀랜타지회(지회장 마이클 박)와 협력해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마틴 루터 킹 주니어 목사 서거 50주기 및 역사적인 ‘I have a dream’ 연설 55주년을 기념해 킹 센터가 주최한 것으로, 유럽, 아시아, 남아메리카, 아프리카 등 7개 대륙별 부스가 마련되고 인도, 멕시코, 터키, 캐나다, 아일랜드, 일본 등 20여개 국가의 총영사관이 참여해 자국의 음식과 문화를 소개한다.

이번 행사에서 애틀랜타총영사관은 한국부스를 마련하고, 한국전통과자 시식 및 전통차 시음회, 왕/왕비 포토존, 제기차기 체험 등을 선보일 예정이며, 한복패션쇼, 사물놀이, 색소폰, 케이팝 공연 등의 한국문화를 소개할 계획이다.

한편 마틴 루터 킹 국립역사공원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어린이들이 언어와 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키즈존’을 운영한다. 또한 각종 상품과 식음료도 제공돼 흥겨운 축제분위기를 띄울 예정이다.

여기에 더해 이날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오후 2시부터 4시까지는 마틴 루터 킹 목사의 생가가 일반에 무료로 공개된다.

입장료는 무료. 한국을 알리는 동시에 애틀랜타에 함께 살고 있는 다민족들의 문화와 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좋은 체험장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총영사관측은 “우리 동포사회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참관하기에 좋은 자리가 될 것”이라며 관람을 당부했다.

△주소= 449 Auburn Avenue NW, Atlanta, GA 30312



클릭시 이미지 새창.
▲사진=킹 센터


Copyright © newsandpost.com, 무단전제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기사/사진/동영상 구입 문의 >>

Used Car Listing by īƮ

2013 HYUNDAI SONATA SE NAVIGATION
79,500 miles
$9,200

2003 PORSCHE BOXSTER S
98,400 miles
$9,500

2011 LINCOLN TOWN CAR
241,500 miles
$3,900

2002 CHEVY TAHOE K1500
149,900 miles
$3,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