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앤포스트


문화/예능/여행 韓美 함께 태극기 5천개 휘날린다
기사입력: 2019-01-22 11:26:49 작성자: NNP info@newsandpost.com
GKWF, 삼일절 100주년 맞아 대규모 ‘코리아 페스트’ 개최
3월 2일, ‘한국인의 정체성 알린다’ 주제로 다채로운 행사


노스캐롤라이나의 대표 한류 문화 행사인 ‘코리아 페스트’(KoreaFest)가 삼일운동 100주년을 맞아 전례 없는 규모로 개최된다.

글로벌 한류문화 진흥연합회 캐롤라이나 지회(회장 이희옥)는 오는 3월 2일(토) 노스캐롤라이나 주도 랄리 중심가에 위치한 NC 스테이트 페어그라운드(State Fairground)내 Gov. Kerr Scott 빌딩에서 ‘제3회 코리아 페스트 2019’ 를 개최한다.

지난 2016년부터 시작된 ‘코리아 페스트’는 1000명을 목표로 했던 제1회 행사에 4000명이 모였고, 입장료를 받았던 제2회 행사에는 5000명이 참석하는 등 성황을 이뤘다.

특별히 삼일운동 100주년을 맞아 올해는 ‘한국인의 정체성을 알린다’(Celebrating Korean Identity)라는 주제로 행사가 기획됐다.

주최측은 동영상 상영후 사전 제작 배포한 5000개의 태극기를 미국인들과 함께 흔들며 ‘대한독립 만세’를 외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조 연설자로는 1952년 한국전쟁 당시 미군과 한인 여성 사이에 태어난 도미닉 팽본(67)이 나선다. 팽본은 10살때 미국으로 입양돼 자신의 생부가 누구인지 모르고 살아왔지만, 한국에서 태어난 것에 자부심을 가지고 있으며 현재 유명 화가로 활동하고 있다.

주최측에 따르면 팽본 외에도 “2살, 9살, 18살에 각각 미국으로 이민와 45년 이상을 살아온 이민 세대와 입양자들, 20대인 이민 2세대가 나서 미국 내 이민의 역사와 한국인의 정체성 등을 놓고 감동적인 스토리를 공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또 올해 행사에는 창작무용가 윤덕경 교수와 단원들의 공연, 여성 K-Pop 그룹 H.U.B., ‘복면 가왕’에 출연했던 가수 데이비드 오, 가수겸 작곡가 다빗, ‘쇼 미 더 머니’에 출연한 가수 희선 리, 최초의 아프리칸-아메리칸 여성 K-Pop 그룹 라니아와 활동을 한 알랙스 뤼드, 남성 K-Pop 그룹 919K 등 많은 가수들의 공연이 펼쳐 진다.

여기에 예년과 같이 다양한 먹거리를 앞세운 장이 서고 ‘K-Pop Dance Contest’ 등 주요행사도 진행된다.

이희옥 회장은 “이번 행사가 전 세계에서 열리고 있는 여러 K-Pop 행사중 하나로 알려지는 것을 원치 않는다”며 “모든 장르의 한국문화를 통해 한류를 교육 시키고 널리 알리는 것을 실천하는 장으로 인식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행사 관련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 www.nckoreafest.com 에서 볼 수 있다.
△문의= 919-210-2845 (이희옥 회장)



클릭시 이미지 새창.


Copyright © newsandpos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기사/사진/동영상 구입 문의 >>

Used Car Listing by CarNetwork

2002 LEXUS ES300
221,200 miles
$3,000

2007 HONDA CR-V LX
280,100 miles
$2,900

2004 LEXUS RX330
152,000 miles
$6,500

2017 TOYOTA CAMRY LE
14,800 miles
$15,900